바로가기 메뉴
본문바로가기
  • 정신건강사업
  • 자살예방센터
  • 정신보건사업지원단
  • 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
  • 지역정신보건기관
  • 참여마당
  • 알림마당

참여마당

정신건강 위기상담전화 1577-0199

상담실 바로가기

참여마당 > 정신건강정보

정신건강정보

우울증

* 출처 ; 의료행동과학/ 대한신경정신의학회, 신경정신의학 / 대한신경정신의학회

우울증은 가장 흔한 질환 중의 하나로 일반적으로 여자의 경우 10~25%, 남자의 경우 5~10% 정도가 우울증에 걸릴 위험성이 있다고 알려져 있다.

원인

우울증의 원인으로는 많은 요인이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되어있다. 심리사회적 스트레스뿐만이 아니라 유전, 신경전달물질의 불균형, 내분비 이상 등 다양한 이유들이 우울증에 원인이 된다고 보고되고 있다.

증상

  • 우울한 기분, 또는 불안하거나 아무런 기분을 느끼지 못함.
  • 과거의 부정적인 생각들을 반복해서 떠올리면서 후회하거나 다른 사람을 원망하는 일이 잦다.
  • 자신이 쓸모없는 사람이라는 생각, 무기력감, 자신감저하.
  • 사고의 속도가 느려짐.
  • 신체증상으로 발현
  • 수면장애(불면증, 또는 수면과다), 성욕감소, 식욕저하

치료

[입원치료]

증상이 심하거나 자살위험성이 높은 경우에는 입원치료를 하는 것이 권장된다. 신체질환이 동반되어 있거나 약물조절이 까다로운 경우, 주변에 돌보아 줄 사람이 없는 경우에도 입원치료가 도움이 된다.

[약물치료]

가장 보편적이고 효과적인 방법이다. 최근의 개발된 약들은 부작용이 적고 효과도 좋다. 항우울제는 투여 후 2~3주 후에 효과를 보이기 시작하기 때문에 며칠만 먹고 중단해서는 안 되며 증상이 호전된 뒤에도 최소한 6개월은 약물 치료가 계속 되어야지 재발도 적다.

[심리사회적 치료]

정신치료, 인지치료만으로 우울증의 치료효과를 보기는 어렵기 때문에 반드시 약물치료와 함께 병행할 것을 권한다.